"성령의 인도하심을 따라" > 하루를 여는 말씀

본문 바로가기

하루를 여는 말씀

"성령의 인도하심을 따라"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MCKBC
댓글 0건 조회 109회 작성일 23-01-04 04:08

본문

하루를 여는 말씀 


데살로니가 전서 1:3

또 우리는 하나님 우리 아버지 앞에서 여러분의 믿음의 행위와 사랑의 수고와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께 둔 소망을 굳게 지키는 인내를 언제나 기억하고 있습니다.


데살로니가 교회는 바울이 2차 전도 여행을 

통해서 세워진 두번째 교회입니다.

그곳에서 단 3주를 머물며 복음을 전하여

몇명의 회심자들이 생겨났지만,

바울은 유대교인들의 핍박으로 

베뢰아로 옮겨갔기에 오랜 시간을

돌보며 세운 교회가 아니었습니다.


하지만 그들은

단 3주동안 들은 하나님의 말씀을 마음에 품고

최선을 다해서 교회를 세워갔습니다.


그들의 신앙은

믿음의 행위 즉 예배를 중심으로 모였고,

사랑의 수고인 나눔과 복음 전도에 최선을

다했습니다.

그들이 그렇게 할 수 있었던 것은

예수님께 소망을 두고 

믿음을 지켜내기 위한 인내가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습니다.


또한 그들이 그렇게 신앙을 지켜내고

교회 공동체를 세워갈 수 있었던 것은

성령하나님의 은혜였고,

그 은혜를 사모하며

기도와 에배에 최선을 다한 결과 입니다.


우리도 그런 신앙을 가져야 합니다.

어떤 한 사람에 의해서 세워지는

교회와 그를 중심으로 하는 신앙생활이 아니라

온전히 하나님을 중심으로

성령님의 인도하심을 따라

세워져 가는 신앙과 교회가 되어야 합니다.


그것이 오늘을 살게 하시는

하나님의 뜻입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