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말을 기다리는 믿음으로 살아라" > 2부 주일설교

본문 바로가기

2부 주일설교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MCKBC
댓글 0건 조회 144회 작성일 23-07-09 13:02

본문



"종말을 기다리는 믿음으로 살아라"

다니엘 9:20-27 이 준희 목사 2023-04-30

20   내가 아직 아뢰어 기도하면서, 나의 죄와 이 백성 이스라엘의 죄를 자백하고, 나의 하나님의 거룩한 산 성전을 다시 회복시켜 주시기를 주 나의 하나님께 간구할 때에,
21   내가 이렇게 기도드리면서 아뢸 때에, 지난번에 환상에서 본 가브리엘이, 내가 있는 곳으로 급히 날아왔다. 저녁 제사를 드릴 때였다.
22   그가 나에게 3)와서 설명해 주었다. "다니엘아, 내가 이제 너에게 지혜와 통찰력을 주려고 한다.
23   네가 간구하자 마자, 곧 응답이 있었다. 그 응답을 이제 내가 너에게 알려 주려고 왔다. 네가 크게 사랑을 받고 있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그 말씀을 잘 생각하고, 그 환상의 뜻을 깨닫도록 하여라.
24   하나님께서 너의 백성과 거룩한 도성에 일흔 4)이레의 기한을 정하셨다. 이 기간이 지나가야, 반역이 그치고, 죄가 끝나고, 속죄가 이루어지고, 하나님이 영원한 의를 세우시고, 환상에서 보이신 것과 예언의 말씀을 이루시고, 5)가장 거룩한 곳에 기름을 부으며, 거룩하게 구별하실 것이다.
25   그러므로 너는 다음과 같은 사실을 깨달아 알아야 한다. 예루살렘을 보수하고 재건하라는 6)말씀이 내린 때로부터 7)기름을 부어서 세운 왕이 오기까지는 일곱 8)이레가 지나갈 것이다. 그리고 예순두 9)이레 동안 예루살렘이 재건되어서, 거리와 성곽이 완성될 것이나, 이 기간은 괴로운 기간일 것이다.
26   예순두 10)이레가 지난 다음에, 11)기름을 부어서 세운 왕이 부당하게 살해되고, 아무도 그의 임무를 이어받지 못할 것이다. 한 통치자의 군대가 침략해 들어와서, 성읍과 성전을 파괴할 것이다. 홍수에 침몰되듯 성읍이 종말을 맞을 것이다. 피할 수 없는 전쟁이 끝까지 계속되어, 성읍이 황폐하게 될 것이다.
27   침략하여 들어온 그 통치자는 뭇 백성과 더불어, 한 12)이레 동안의 굳은 언약을 맺을 것이다. 그리고 한 13)이레의 반이 지날 때에, 그 통치자는 희생제사와 예물드리는 일을 금할 것이다. 그 대신에 성전의 가장 높은 곳에 흉측한 우상을 세울 것인데, 그것을 거기에 세운 사람이 하나님이 정하신 끝 날을 맞이할 때까지, 그것이 거기에 서 있을 것이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